Baozi Pu

Restaurants Gwangjin-gu
빠오즈푸
1/5
빠오즈푸
2/5
빠오즈푸
3/5
빠오즈푸
4/5
빠오즈푸
5/5

패기 넘치는 대학생 청년이 2011년 창업한 빠오즈 전문점이다. 다소 외진 군자동에 문을 열었지만 보란 듯이 성공했다. 인근 어린이대공원을 찾는 사람들이나 건대, 세종대 학생들에게는 이미 명소다. 아니나 다를까, 명소가 된 데는 분명한 이유가 있다. 비결은 만두소. 돼지, 닭, 양배추 육수로 고기가 녹을 때까지 뭉근하게 끓여 중국 간장으로 간을 맞춰가며 만두소를 만들어 낸다. 중국인 빠오즈 달인이 주문과 동시에 발효된 밀가루 반죽에 소를 넣고 쪄내는 빠오즈의 맛은 최상이다. 고소하고 기름진 육즙이 입속으로 스며들면 고개를 절로 끄덕이게 된다. 육즙의 향이 만두피에 고스란히 배어 있어 만두피를 만들 때 다른 재료를 첨가했나 싶은 착각이 들 정도다. 빠오즈와 더불어 이 가게를 찾게 만드는 또 다른 아이템은 부추 지짐이. 튀김옷의 윗면은 바삭하고, 아랫면은 적당히 기름져 촉촉하다. 한 입 베어 물면 계란과 버무려진 아삭한 부추 향이 향긋하게 퍼진다. 모기버섯, 파, 돼지고기를 고명으로 올린 훈둔면도 인기 메뉴다. 원래는 블랙 비니거를 넣어 먹는데, 한국에서는 수급이 쉽지 않아 직접 배합한 간장식초를 테이블에 낸단다. 훈둔면은 상상했던 것보다 담백하고 밍밍한 맛이라 호불호가 갈릴지도 모르겠다. 조금 더 자극적인 맛을 원한다면 테이블에 놓인 고추 양념을 넣자. 땡초 가루에 고추기름을 섞어 만든 양념장이 신의 한 수인지라, 그릇의 바닥을 보게 된다. 빠오즈푸의 시느니처 메뉴는 위 세 가지지만, 사장의 추천메뉴는 새우 빠오즈다. 음식의 특성상 배가 쉽게 부르는 데다, 양도 많다. 다양하게 맛보려면 여럿이 모여 가야겠다.

By: 이동미

Posted:

Venue name: Baozi Pu
Address: 373, Gwangnaru-ro
Gwangjin-gu
Seoul

Opening hours: 11:30-21:30 (15:00-17:00 break time, closed every Wed)
Transport: Children's Grand Park Station (line 7) exit 5.
Price: Chives mandu, meat baozi, wonton noodles 5,500 won, shrimp baozi, spicy wonton 6,500 won
Static map showing venue location
LiveReviews|0
1 person listening